차량정보공유
차량정보공유
커뮤니티 > 차량정보공유
전륜구동과 후륜구동! 어떤 차가 좋을까? 덧글 0 | 조회 159,413 | 2010-11-13 00:00:00
주드로  


국내에서는 후륜구동 차량이 흔하지 않는데 이유는 겨울에 눈이 많은 우리나라의 특성 때문이다. 후륜이 일반적으로 눈길에서 미끄럽다고는 하지만 우리나라에선 후륜이라 사고났다고 할 정도로 눈길은 보기 힘들다. 그정도의 눈이 왔다면 전륜 또한 체인 없이는 힘들다고 할 수 있다. 참고로 후륜이라도 스노우 타이어 장착후 운행하면 4륜만큼은 아니더라도 안정성은 확보가 된다.

국내 승용차 중 후륜구동은 프린스, 엔터프라이즈, 체어맨, 브로엄, 포텐샤 뿐이고 나머지는 거의 전륜구동 차량이다. 파트타임 4WD 차량(렉스턴, 코란도, 갤로퍼 등)은 평상시에는 후륜구동이다.

전륜과 후륜구동의 차이가 많이 난다면 안정성이 최우선인 설계에서 후륜을 채택할 이유가 없을 것이다. 그렇다면 전륜과 후륜의 장단점은 어떨까?


전륜 구동차는?
후륜구동차에 비해 미끄러운 길에서 탁월하게 우수한 컨트롤 성능을 발휘한다. 그 이유는 조타가 되는 앞바퀴가 구동이 되기 때문에 미끄러운 노면에서 바퀴가 미끄러지면서도 마찰력이 노면에 조금이라도 걸리는 순간이면 바퀴가 향하고 있는 방향으로 차가 힘차게 차고 나가기 때문이다.
눈길에서 오른쪽으로 차가 거의 완전히 돌아간 상태에서도 타이어를 왼쪽으로 돌리고 악셀을 밟으면 다시 원래의 위치로 돌아오는 괴력을 발휘하게 된다.

전륜구동차로는 초보자도 눈길에서 스키드(Skid) 컨트롤을 연습을 만끽할 수 있다. 단지 장애물이 없는 안전하고 넓은 공터에서 연습하기 바란다.


후륜 구동차는?
미끄러운 길에서 코너링을 할 경우 혹은 미끄러운 길에서 옆으로 미끄러지는 상황에서 맥을 못추는 이유는 구동력이 전해지는 뒷바퀴가 조타가 되지 않기 때문이다.

앞바퀴로 조타를 해도 바퀴 자체가 힘을 가지고 도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 차의 중심이 미끄러지는 방향으로 미끄러지는 힘이 더 강하고 앞타이어가 틀어진 방향대로 마음대로 움직여주지를 않는 거죠. 즉 후륜구동차는 미끄러운 길에서 과도한 인풋을 가할 경우 운전해가려고 생각한 궤도를 쉽게 벗어나게 되어 사고가 발생할 수도 있다.

후륜구동차에서 악셀 페달을 떼면 차의 방향이 타이어가 향하고 있는 방향으로 좀 틀어지는 이유는 악셀 페달을 떼면서 차가 감속이 되고 이로 인해 차의 무게 중심이 앞 쪽으로 전달되어 앞바퀴에 무게가 실려 조타에 도움을 주기 때문이다.
하지만 이 힘은 기대만큼 크지 않기 때문에 겨울철에 후륜 구동인 차량을 운전하는 사람들이 고생을 하는 것을 흔히 볼 수 있다.

미끄러운 길에서는 운전하기가 힘든 반면 비포장 같이 미끄러우면서도 마찰력을 발생시킬 수 있는 노면에서의 코너링에서는 후륜구동차로 운전하는 묘미가 아주크다.

하지만 어쩠거나 한국은 겨울철에 조금만 눈이 와도 길이 미끄러워 난리가 나고 운전자들이 미끄러운 길에서의 스키드 컨트롤 훈련이 전혀 안되어 있기 때문에 후륜구동차를 운전할 경우에는 특히 주의를 할 필요가 있다.

 
닉네임 비밀번호 코드입력